Ψ 평화순례단(구,이음단)

2012년부터 매년 다양한 주제로 선정된 참가자들이 지리산둘레길을 한바퀴 이어걷는 ‘이음단’을 2018년 개통 10년을 맞이하면서 지리산둘레길을 일상의 순례길로  만들어 가자는 취지로 ‘지리산 평화순례단’으로 이름을 바꿨다.
매년 5월, 10월 두 차례 일반 참가자를 모집하여 약15일 동안 지리산둘레길을 걷는다. 지리산에서 일상의 평화를 위한 순례는 계속되고 있다.

더보기


Ψ 소풍(구,걷기축제)

2011년 지리산에서 성찰의 걷기문화를 만들기 위해 시작되었다.
지리산둘레의 5개 시군을 돌아가면서 개최하여 지역과 지역주민, 예술가 그리고 순례자가 함께 하는 걷기축제를 이어왔다.
2021년부터 매년 5월과 10월에 지역별로 소풍가기 좋은 구간을 선정하여 다양한 형태로 열리고 있다.

더보기

 


Ψ 토요걷기

매주 토요일에 지리산둘레길을 이어걷는 장거리도보 프로그램이다.
차량 픽업문제나 기타 안전문제로 걷기를 주저하는 이들에게 숲길등산지도사의 길안내와 함께 지리산둘레길의 다양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신청방법

 


 

Ω 지리산생명평화 기도회

좌우대립으로 인한 희생자 영령들을 위로하는 위령제로 2010년 부터 시작되었으며, 해마다 6월25일 전후로 지리산주민, 시민사회단체 그리고 종교인들이 모여 이 땅의 생명평화를 염원하는 자리로 이어지고 있다.


Ω 지리산프로젝트

개인과 공동체와 자연의 생명평화 가치를 담아 우주를 품는 예술,문화 프로젝트다.

그림을 선택하면 상세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지리산둘레길의 지역사회 활성화와 공동체 복원을 위한 프로그램

‘인생순례 – 삶의 기행 – 생성과 소멸’
종교인, 과학자, 인문학자, 문화예술인들과 어르신들의 만남을 통해 생태철학, 삶의기행,내면여행,생성과소멸,삶과죽음에 대해 생각하고 고민하는 시간

장애인/노인/사회적약자 우선으로 숲힐링의 기회를 마련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청소년의 역할 모색하는 프로그램

지리산둘레길의 산촌마을의 삶과 역사, 문화를 이해하고 지속가능한 환경보존의 방법을 배우는 프로그램

그림을 선택하면 상세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지리산둘레길권역 청소년과 마을어르신들과의 소통을 통해 나를 찾아가는 과정으로 자심감과 성취감을 경험하는 프로그램

지리산둘레길권역 지역주민들과 지리산둘레길 자원과 가치를 찾아, 공감을 통한 상품화와 홍보방안을 학습하는 프로그램

지리산둘레길권역 지역주민들과 지역예술가가 함께 그림, 목공예, 노래 등 문화예술을 배워가는 프로그램

새참사랑방
2019년 경상남도 문화우물사업을 통해 궁항마을에 조성된 마을주민과 순례자가 함께 사용하는 소통과 문화의 공간을 꾸려가는 프로그램

지리산둘레길 들꽃복원 프로젝트
지리산둘레길의 훼손된 구간에 들꽃밭을 조성하기 위하여 들꽃화분을 분양하는 프로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