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후기

5월 7일 이야기따라 걸었던 길, 동강~금계구간

작성자
이경숙
작성일
2016-05-11 09:22
조회
6455

화창한 5월의 시작을 동강마을에서 시작하였다.

활짝 핀 찔레꽃 향이 발걸음을 가볍게 하였다.
































서로의 어깨를 두드려주며 가볍게 몸풀기를 하고 출발하였다.



































동강마을의 뒷산 봉우리가 연꽃 봉우리를 닮았다하여 김종직선생은 '화암'이라고 [유두류록]에 기록하였다.



































김종직선생이 함양관아에서 출발하여 엄천을 지나 화암에서 머물다가 이 길 '구시락재'를 넘어 함양 독바위를

거쳐 지리산을 기행하였다고 한다.


































운서마을 쉼터에서  서로 간식을 나눠먹으며 잠시 숨을 돌렸다~~



































'이 나이에 뛰어오르기가 되네~' 하며 하하호호 웃음이 번졌다.


































세종의 18남 4녀중 12번째 아들인 한남군이 단종복위를 꾀하다 세조에의해 유배당한 한남마을 앞 '새우섬'...
지금은 홍수로인해 휩쓸려 가버려 돌무더기만 남아 자취를 찾을수가 없다.


































아홉마리의 용이 즐겨 놀았다는 '용유담'가에서 점심을 함께했다.




































점심을 먹고 숲 속으로 오르막이 계속되었다. 배가 부르니 오르막이 버거웠다 ㅠ.ㅠ


































엄천강이 보이는 숲 속에서 잠시 호흡을 고르며 명상에 잠겨보았다.
새소리, 바람소리와 숲 속의 초록향이 편안하게 해주었다.








































































































600년전 과거보러 간 신랑을 기다리며 매일 이 곳 느티나무에서 기도를 드렸다고 한다.
그러나 신랑은 과거보러가는 길에 산적을 만나 죽임을 당했고 그것을 모르는 아내는
3년 넘게 기도하며 기다리다 병을 얻어 죽었다고 한다. 이에 마을사람들이 당산제를 지내며
한맺힌 이 부부를위해 물 한그릇을 더 올렸다고한다. 그래서 이 느티나무를 망부목이 된 당산목이라한다.



































모처럼 단체 샷~~





































이제 숲길을 내려와 마을길을 걷게됩니다~~





































































종착지인 금계마을의 의탄교에서 다음을 기약해봅니다~~




































도보여행자님들이 꽃보다 아름다우신거 아시죠~~

함께여서 즐겁고 행복한 하루였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
전체 0

전체 55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지리산둘레길 이용후기 (3)
숲길 | 2014.08.20 | 추천 0 | 조회 41190
숲길 2014.08.20 0 41190
446
지리산둘레길 토요걷기 단체사진 모음-1탄 입니다.
master | 2017.06.15 | 추천 0 | 조회 4795
master 2017.06.15 0 4795
445
수정부탁드려요~ (1)
kimdh | 2017.06.08 | 추천 0 | 조회 4573
kimdh 2017.06.08 0 4573
444
독수리 오형제?(6월 3일 클린걷기를 마치고) (1)
master | 2017.06.06 | 추천 0 | 조회 5040
master 2017.06.06 0 5040
443
43번째 지리산 초록걸음(화개장터-동정호)5월 21일
himnanum | 2017.05.22 | 추천 1 | 조회 5254
himnanum 2017.05.22 1 5254
442
지리산 사람들
김인주 | 2017.05.18 | 추천 0 | 조회 5091
김인주 2017.05.18 0 5091
441
아들과 멋진 추억을 만들게 해주신 분게 감사드립니다 (1)
김민철 | 2017.05.10 | 추천 0 | 조회 4839
김민철 2017.05.10 0 4839
440
벗꽃이 활짝핀 하동호 파노라마 사진 (2)
kiponrun51 | 2017.04.24 | 추천 0 | 조회 5515
kiponrun51 2017.04.24 0 5515
439
산동ㅡ방광을 걷고 (3)
김인주 | 2017.04.24 | 추천 0 | 조회 5238
김인주 2017.04.24 0 5238
438
둘레길 구간 숫자 표시와 홈피 전체구간 표시에서 개별 구간정보의 연동 (1)
armor58 | 2017.04.10 | 추천 0 | 조회 5404
armor58 2017.04.10 0 5404
437
지리산둘레길을 다녀 오면서
wkawkfl119 | 2017.03.28 | 추천 0 | 조회 5659
wkawkfl119 2017.03.28 0 5659
436
기분 잡친 하동군 택시 (1)
jongj1953 | 2017.03.26 | 추천 1 | 조회 5816
jongj1953 2017.03.26 1 5816
435
3월 11일 토요걷기(주천-산동구간)을 마치고 (1)
김인주 | 2017.03.14 | 추천 0 | 조회 6098
김인주 2017.03.14 0 6098
434
종주이야기_백수라서 다행이다 (1)
박한규 | 2017.01.11 | 추천 1 | 조회 7634
박한규 2017.01.11 1 7634
433
지리산이 주는 선물
김명숙 | 2016.11.07 | 추천 0 | 조회 6355
김명숙 2016.11.07 0 6355
432
지리산둘레길 가을소풍 잘 다녀왔습니다.
이현선 | 2016.11.07 | 추천 0 | 조회 6133
이현선 2016.11.07 0 6133
431
용유담에서 화계리까지 달빛 밟기 (3)
유진국 | 2016.09.14 | 추천 0 | 조회 5511
유진국 2016.09.14 0 5511
430
지리산 둘레길 운봉→ 주천→ 산동, 언제 또다시 걸어볼 수 있으려나
김흥문 | 2016.09.11 | 추천 0 | 조회 6462
김흥문 2016.09.11 0 6462
429
엄청강변축제+둘레길걷기 (2)
장은영 | 2016.07.25 | 추천 0 | 조회 5502
장은영 2016.07.25 0 5502
428
정말 안타깝고 아쉽습니다 (1)
권순문 | 2016.07.15 | 추천 0 | 조회 5897
권순문 2016.07.15 0 5897
427
6월 4일 촉촉한 빗 속을 걸었던 주천~산동구간
이경숙 | 2016.06.08 | 추천 0 | 조회 5820
이경숙 2016.06.08 0 58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