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후기

5월28일 무사와 안녕을 기원하며 걸었던 운봉~주천 구간

작성자
이경숙
작성일
2016-06-03 14:36
조회
468
5월28일 운봉읍에 들어서는데 빗방울이 떨어지기 시작하였다.
많이 쏟아지면 어쩌나 은근 걱정되었지만 다행히 비는 그쳤다.
도보여행자님들과 인사를 나누고 즐거운 걷기가 시작되었다.
운봉읍장을지나 남원양묘장의 양귀비길을 걷고
행정마을로가는 뚝방길에서는 까맣게 익은 벚나무열매도 맛보았다.
가장마을로가는 논길은 시원한 바람을 안겨주었다.
가장마을 뒷산에서 덕산저수지를 조망하며 걷는 숲길은 기분마저 상쾌하게 해주었다.
백두대간이 흐르는 노치마을 아랫당산 느티나무아래에서 삼삼오오 맛있는 점심을 나누었다.
잠시 휴식을 취하고 구룡치를 향해 출발하였다.
흙살 좋은 숲길에서는 그 옛날 무사와 안녕을 기원하며 돌탑을 쌓아놓은 '시무락다무락'을 만나고
소나무에 또 다른 소나무가 휘감고 있는 모양이 용트림하는 듯하다하여 '용소나무'라 불리는 사랑나무가 있고
나무를하러 오르내리다 잠시 쉬어가는 '솔정지'와 '개미정지'도 만났다.
내송마을에서 외송마을로 가는 징검다리를 건너며 오늘의 걷기를 마무리 하였다.

빨리 걷는 사람은 느리게 걷는게 힘들고,
느리게 걷는 사람은 빨리 걷는게 힘들다.
그 사이에서 서로 속도를 맞추어 걷는것~
이게 토요걷기의 매력인것 같다.













































facebook twitter google
전체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사항
지리산둘레길 이용후기 (2)
작성자 숲길 작성일 2014.08.20 조회 2033
숲길 2014.08.20 2033
438
지리산둘레길을 다녀 오면서 지리산둘레길을 다녀 오면서
작성자 wkawkfl119 작성일 2017.03.28 조회 20
wkawkfl119 2017.03.28 20
437
기분 잡친 하동군 택시 기분 잡친 하동군 택시
작성자 jongj1953 작성일 2017.03.26 조회 49
jongj1953 2017.03.26 49
436
3월 11일 토요걷기(주천-산동구간)을 마치고 3월 11일 토요걷기(주천-산동구간)을 마치고 (1)
작성자 김인주 작성일 2017.03.14 조회 263
김인주 2017.03.14 263
435
종주이야기_백수라서 다행이다 종주이야기_백수라서 다행이다 (1)
작성자 박한규 작성일 2017.01.11 조회 657
박한규 2017.01.11 657
434
지리산이 주는 선물 지리산이 주는 선물
작성자 김명숙 작성일 2016.11.07 조회 405
김명숙 2016.11.07 405
433
지리산둘레길 가을소풍 잘 다녀왔습니다. 지리산둘레길 가을소풍 잘 다녀왔습니다.
작성자 이현선 작성일 2016.11.07 조회 353
이현선 2016.11.07 353
432
용유담에서 화계리까지 달빛 밟기 용유담에서 화계리까지 달빛 밟기 (3)
작성자 유진국 작성일 2016.09.14 조회 331
유진국 2016.09.14 331
431
지리산 둘레길 운봉→ 주천→ 산동, 언제 또다시 걸어볼 수 있으려나 지리산 둘레길 운봉→ 주천→ 산동, 언제 또다시 걸어볼 수 있으려나
작성자 김흥문 작성일 2016.09.11 조회 552
김흥문 2016.09.11 552
430
엄청강변축제+둘레길걷기 엄청강변축제+둘레길걷기 (2)
작성자 장은영 작성일 2016.07.25 조회 406
장은영 2016.07.25 406
429
정말 안타깝고 아쉽습니다 정말 안타깝고 아쉽습니다 (1)
작성자 권순문 작성일 2016.07.15 조회 571
권순문 2016.07.15 571
428
6월 4일 촉촉한 빗 속을 걸었던 주천~산동구간 6월 4일 촉촉한 빗 속을 걸었던 주천~산동구간
작성자 이경숙 작성일 2016.06.08 조회 534
이경숙 2016.06.08 534
427
5월28일 무사와 안녕을 기원하며 걸었던 운봉~주천 구간 5월28일 무사와 안녕을 기원하며 걸었던 운봉~주천 구간
작성자 이경숙 작성일 2016.06.03 조회 468
이경숙 2016.06.03 468
426
5월 21일~강 바람타고 살랑살랑 걸었던 길 '장항~운봉'구간 5월 21일~강 바람타고 살랑살랑 걸었던 길 '장항~운봉'구간
작성자 이경숙 작성일 2016.05.25 조회 422
이경숙 2016.05.25 422
425
5월 14일 화창한 햇살을 받으며 걸었던 금계~실상사 구간 5월 14일 화창한 햇살을 받으며 걸었던 금계~실상사 구간
작성자 이휴연 작성일 2016.05.19 조회 471
이휴연 2016.05.19 471
424
하동읍 - 서당구간 표지판 증설 건의 하동읍 - 서당구간 표지판 증설 건의 (1)
작성자 김주인 작성일 2016.05.18 조회 410
김주인 2016.05.18 410
423
5월 7일 이야기따라 걸었던 길, 동강~금계구간 5월 7일 이야기따라 걸었던 길, 동강~금계구간
작성자 이경숙 작성일 2016.05.11 조회 510
이경숙 2016.05.11 510
422
4월30일 봄의 품에 젖어 걸었던 길 수철~방곡 4월30일 봄의 품에 젖어 걸었던 길 수철~방곡
작성자 이경숙 작성일 2016.05.06 조회 386
이경숙 2016.05.06 386
421
4월23일 마을길따라 터벅터벅 걸었던 길 성심원~수철 4월23일 마을길따라 터벅터벅 걸었던 길 성심원~수철
작성자 이경숙 작성일 2016.04.29 조회 560
이경숙 2016.04.29 560
420
4월 16일~산바람타고 거닐었던 운리~성심원구간 4월 16일~산바람타고 거닐었던 운리~성심원구간 (1)
작성자 이경숙 작성일 2016.04.19 조회 458
이경숙 2016.04.19 458
419
4월9일 연두빛따라 걸었던 덕산~운리구간 4월9일 연두빛따라 걸었던 덕산~운리구간
작성자 이경숙 작성일 2016.04.12 조회 520
이경숙 2016.04.12 520